•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유투브 인스타그램
기사 (전체 3,240건)
[건강] 척추 한쪽으로 휘어지는 질환
척추측만증은 척추가 정중앙의 축으로부터 측방으로 휘어지고, 척추체의 회전 변형이 동반되는 3차원적인 기형 상태로, 외관상의 문제뿐만 아니라 변형이 심한 경우에는 주위 장기의 기능 장애를 초래할 수 있는 질환이다. 척추측만증은 여러 가지가 있는데 가장 ...
배성철 성지병원 정형외과 전문의/ 척추센터장  2023-09-25
[건강] 녹차에 '이것' 넣었더니… 하루 2잔으로 뱃살 빠져
달콤한 당이 들어간 음료는 체중을 증가시키고 건강에 문제를 일으킨다는 비난을 받아왔다. 하지만 40세 이후 체중 감량에 도전하는 사람들이 목표를 달성하는 데 도움을 주는 가당 음료도 있다. 영양학자인 리사 리차드는 여성 전문지 ≪쉬파인즈(SHEFIND...
자료제공: 코메디닷컴  2023-09-25
[건강] “뱃살은 꼭 빼라”…허리둘레 늘수록 사망률 증가
체질량지수(BMI)는 건강 상태를 파악하는 기초 지표로 대부분의 검진에서 활용된다. BMI는 체중(㎏)을 키(신장)의 제곱(㎡)으로 나눈 값을 말한다. 예를 들어 키가 178㎝이고, 체중이 78㎏인 사람의 BMI는 78÷(1.78&time...
자료제공: 코메디닷컴  2023-09-25
[건강] 채우는 것 보다 어려운 문신 제거
문신은 피부에 먹물 등 색소를 주입시켜 영구히 지워지지 않는 색조를 남기는 것을 말한다. 예전에는 문신에 대한 인식이 좋지 않아 하는 이들이 극히 일부였다면, 최근에는 패션의 하나로 자리매김 하면서 문신을 찾는 이들이 늘고 있다. 그러나, 무분별하게 ...
백태준 백태준성형외과 원장  2023-09-25
[건강] 대장 게실
대장 게실은 대장 관강의 일부가 벽외측을 향하여 주머니 모양으로 돌출되어 생긴 작은 구멍이다. 서양에서는 60세 이상 노인의 3명 중에 1명 꼴로 있으며, 우리나라도 빈도가 늘어나 5∼8%의 유병률을 보이고 있다. 대장 게실은 서구에서는 좌측 ...
송창수 성지병원 외과 전문의  2023-09-18
[건강] 술 안마시는데 지방간?
건강 검진에서 흔하게 발견되는 비알코올 지방간을 가볍게 여기면 안 된다. 간경변증, 간암 뿐 아니라 대장암 위험도 높이기 때문이다. 평소 간 건강을 위해 고열량 음식을 줄이고 운동도 적극적으로 해야 한다. 비알코올 지방간의 위험성에 대해 다시 알아보자...
자료제공: 코메디닷컴  2023-09-18
[건강] 증상이 없는 담낭 결석
담낭 결석(담석)이란 담낭 내에 형성된 돌을 뜻한다. 담석증은 이 담석이 담낭 경부, 담낭관 혹은 간외담도로 이동하여 염증이나 폐쇄를 일으켜 발생하는 복통 등의 증상들을 말한다. 담석은 검진이나 검사 중에 우연히 발견되는 무증상인 경우가 많다. 담석을...
이성우 이성우내과 원장 의학박사/ 내과 전문의  2023-09-18
[건강] 소화불량과 식욕부진
소화불량이란 지속적 또는 간헐적으로 반복되는 상복부 통증이나 상복부 불쾌감을 말하는데, 통상 지난 1년동안에 3개월 이상 발생된 경우를 소화불량증이라 한다. 상복부 통증이란 상복부의 쓰림증상을 말하며, 상복부의 불쾌감이란 상복부의 포만감, 조기 만복감...
김현식 성지병원 내과 전문의  2023-09-11
[건강] 이상지질혈증 관리 중요하다
나쁜 식습관 vs 좋은 음식? 고지혈증보다는 이상지질혈증이 정확한 의학 용어다. 핏속에서 총 콜레스테롤이나 '나쁜' 콜레스테롤(LDL)이 높은 경우, 중성지방이 높은 경우, 혹은 '좋은' 콜레스테롤(HDL)이 낮은 경우를 ...
자료제공: 코메디닷컴  2023-09-11
[건강] 삶의 질 180도 바꿔주는 중년의 다이어트
다이어트가 선택이 아닌 필수인 시대가 왔다. 고혈압, 당뇨, 지방간, 고지혈증 등의 성인병과 허리통증, 무릎 관절염, 족저근막염 등의 관절질환 가능성이 높은 50대 이상에게 비만은 최대의 적이다. 15년 가까이 비만환자들을 지켜본 바에 따르면 50대 ...
김민아 경희미려한의원 원장  2023-09-11
[건강] 당뇨병과 안과질환
당뇨병은 미세혈관에 변화를 일으키는 복잡한 대사성 질환으로 눈에 영향을 끼치는 전신질환 중 가장 중요한 질환이다. 당뇨병 환자의 60%에서 눈에 이상이 발견되며, 심한 경우 실명에 이르게 된다. 실명의 원인으로는 당뇨망막병증, 백내장, 녹내장 등이 있...
강민규 성지병원 내과 전문의  2023-09-04
[건강] 잦은 스케일링 치아 깎인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진료비통계지표'에 따르면, 지난 2021년도 치주질환 환자는 1천741만 명, 요양급여비용 총액은 17억8천357만 원을 기록했다. 2022년 상반기까지 코로나 관련 진료를 제외하고 외래 진료 인원이 가장 많은 질병은...
자료제공: 코메디닷컴  2023-09-04
[건강] 여름철 우리아기 피부 건강 지키기
유난히도 지리했던 장마가 지나가고 또다시 전례 없는 무더위가 지속되고 있다. 이 때문에 어른들 피부질환도 다양하지만 주로 여름철 소아나 영유아의 피부에 잘 발생하는 얕은 화농성 감염 즉 농가진으로 내원하는 환자들이 많다. 농가진은 물집 농가진과 비수포...
김상동 닥터스킨피부과 원장/ 피부과전문의  2023-09-04
[건강] 이가 시리면 체크해야 할 4가지 사실
'찬물을 마실 때 이가 시리다', '양치할 때 이가 시리다', '씹을 때 시리다', 심지어 '찬 바람에도 이가 시리다'며 치과를 찾는 분들이 많다. 대부분 구강 내 불편감을 가질 때 '시...
장성현 성지병원 치과센터 과장  2023-08-28
[건강] 매일 쓰는 화장품 브러시, 변기보다 더럽다
피부, 눈, 볼, 입술에 화장을 하며 매일 같이 사용하는 화장품 브러시나 스펀지는 얼마나 더러울까? 한마디로 변기보다 더 더럽다!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은 미국의 화장도구 세척 관련 G 브랜드가 최근 화장품 브러시와 스펀지에 세균 검출 정도를 검사한 ...
자료제공: 코메디닷컴  2023-08-28
[건강] 채소에 들깨 넣었더니…질병예방에 도움
불포화 지방산 풍부…피부미용에도 효과 들깨 가루를 국, 나물, 죽 등의 요리에 넣으면 맛도 좋아지고 영양소가 크게 늘어난다. 요즘에는 크림 파스타, 드레싱, 라떼 등 음식·음료에도 사용한다. 불포화 지방산이 풍부한 들기름과 무기질과 비타민...
자료제공: 코메디닷컴  2023-08-28
[건강] 하지정맥류
하지정맥류란 하지의 표피정맥이 확장되어 구불구불하게 된 상태를 말하며 그 크기가 4㎜ 이상인 경우를 말한다. 하지정맥류가 일어나는 이유는 오랫동안 서 있을 경우 정맥의 흐름을 조절하는 판막이 망가지면 혈관의 피가 급격히 아래로 몰리면서 압력에 의해 혈...
송창수 성지병원 외과 전문의  2023-08-21
[건강] 다리 떨면 복 달아난다고? 오히려 두뇌 건강·스트레스 감소에 효과적
어렸을 때 의자에 앉아 흔들거리고, 연필에 달린 고무를 무심코 뜯고, 카펫에 편안하게 앉지 못하고 안절부절못해서 혼이 난 경험이 한 번쯤은 있을 것이다. 안절부절못하는 행동은 태도가 좋지 않다는 신호로 여겨져 왔기 때문이다. 어린 시절의 이런 학습 덕...
자료제공: 코메디닷컴  2023-08-21
[건강] 과민성대장증후군
과민성대장증후군의 임상증상은 복통, 장명, 복부팽만감, 설사, 변비, 설사와 변비의 반복, 점액변, 하복부 동통, 상복부 불쾌감 등의 위장관 증상과 두통, 현훈, 월경부조, 심계항진, 도한, 불안, 초조, 우울, 수면장애 등의 신경정신과적 증상이 나타...
김윤갑 늘푸른한의원 원장  2023-08-21
[건강] 손목터널 증후군
손목터널 증후군은 손바닥의 9개의 힘줄과 하나의 신경통로가 좁아지거나 내부 압력이 증가하면서 손에 이상 증상이 나타나는 신경질환 중 하나이다. 환자들 중 손목 밑 손바닥 특히 엄지부터 세 번째 손가락 범위까지 저린감이 있거나 통증을 호소하는 분들은 먼...
김태우 성지병원 정형외과 전문의/진료과장  2023-08-14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강원특별자치도 원주시 서원대로 158 5층(단계동)  |   등록연월일 : 2012년 04월 09일  |  등록번호: 강원 아 00125  |  사업자등록번호: 224-81-11892
발행인 : 심형규  |  편집인 : 오원집  |  대표전화 : 033)744-7114  |  팩스 : 033)747-99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원민
Copyright © 2023 원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