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유투브
기사 (전체 2,859건)
[건강] 독성간염의 원인과 진단
독성간염은 여러 가지 외인성 물질에 의해 초래되는 간손상으로서, 간 독성이 있는 합성물질이나 천연물질에 의해 발생하는 예가 대표적이다. 그러나 그 자체로는 간독성이 없는 외인성 물질이지만 인체에 흡수된 뒤 반응성 대사산물에 의해 발생하는 예가 더 흔하...
김덕룡 성지병원 내시경센터장/ 내과 전문의  2021-02-08
[건강] '비타민C'…어떻게 섭취해야 좋을까?
건조한 겨울철에는 피부도 수분을 잃기 쉽다. 심한 경우 각질이 일어나고 모공이 막히면서 트러블이 올라오기도 한다. 실내외의 온도 및 습도차가 커서 피부 갈라짐 및 가려움증을 호소하는 이들도 많다. 전문가들은 비타민C 섭취가 이런 피부 문제에 도움을 줄...
자료제공: 코메디닷컴  2021-02-08
[건강] 아침에 물과 커피 마신 후 몸에 생기는 변화
아침 기상 직후 물 한 잔을 마시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잠에서 막 깬 후 공복에 마시는 물의 건강효과가 비싼 영양제를 능가한다는 믿음 때문이다. 아침 빈속에는 커피나 다른 음료에 앞서 약간 시원한 맹물부터 마셔야 한다. 왜 그래야 할까? 아침에 물과...
자료제공: 코메디닷컴  2021-02-08
[건강] 관절염, 가벼운 운동·영양섭취로 관리
노인인구가 늘어나면서 관절염 환자들도 늘어나는 추세이다. 이제는 "나이가 들면 다 그렇지"라는 인식에서 벗어나 평균수명이 늘어난 것을 인정하고 좀 더 적극적으로 관리를 해야 할 때이다. 퇴행성 변화는 막을 수 없고 되돌릴 수는 없지만, 조금만 주의를 ...
김태우 성지병원 정형외과 전문의  2021-02-01
[건강] 일상에서 설탕 덜 먹는 법
설탕 등 첨가당(added sugar)으로 얻는 열량은 전체 섭취 열량의 10% 이하여야 바람직하다. 그러나 이 수치를 유지하는 사람은 많지 않다. 탄산음료나 과자는 물론, 많은 요리에 설탕, 꿀, 매실청 등 첨가당이 들어가기 때문이다. 첨가당은 음식...
자료제공: 코메디닷컴  2021-02-01
[건강] 양치 후 몇 번 입 헹구세요?
바쁘면 양치 후 2∼3번 대충 입을 헹궈내는 경우가 있다. 하지만 치약 속 성분을 알고 나면 입 헹굼을 7∼8번, 더 나아가 10번 정도 하는 사람이 있다. 모든 제품에 해당하진 않지만 계면활성제를 비롯해 세마제, 습제, 향제, 감미제,...
자료제공: 코메디닷컴  2021-02-01
[건강] 골다공증의 약물치료 (I)-비스포스포네이트계 약물
골다공증 치료제 중에서 비스포스포네이트계 약물(BP계 약물)이 가장 많이 상용되고 있다. BP계 약은 소량의 약만 소장에서 인체 내로 흡수되고 대부분 대변으로 배설된다. 때문에 적절치 못한 방법으로 약을 복용하면, 약의 흡수가 너무 적어서 골다공증 치...
이성우 이성우내과 원장 의학박사/ 내과전문의  2021-02-01
[건강] 근육 염증, 수술없이 치료 가능
보통 손목이나 팔을 반복적으로 사용하거나 팔꿈치에 직접적인 손상을 입었던 환자에게 주로 발생하는 질환인 테니스 엘보우라고도 불리는 주관절 외상과염은 상완골 외상과에 붙어있는 근육의 국소염증이 주 원인으로 생각된다. 즉 주관절(팔꿈치)을 무리하게 사용함...
배성철 성지병원 정형외과 전문의/척추센터장  2021-01-25
[건강] 영양과 관련된 10가지 속설
정보가 넘쳐나는 세상이다. 손가락 클릭 한번으로 영양이나 건강과 관련된 정보를 무한대로 얻을 수 있다. 그러나 그 모든 것이 과연 진실일까. 미국 건강 정보사이트 헬스라인(Healthline)에서 알려주는 영양과 관련된 속설 10가지를 소개한다. ① ...
자료제공: 코메디닷컴  2021-01-25
[건강] 노안과 백내장수술
노화로 인한 안과적 질환 중에 백내장이 단연 가장 흔한 질환입니다. 우리나라에서 전체 과를 통틀어 백내장수술이 연간 수술 건수 상위를 자주 차지할 정도로 빈도가 아주 높습니다. 백내장은 수술적 치료를 통해 완치가 되며 재발하지 않는 특징이 있습니다. ...
송원석 드림연세안과 원장  2021-01-25
[건강] 경부 림프절 종대
림프절이란 미생물이나 이물질이 몸에 침범했을때 이를 제거하거나 항체를 생성하기 위한 식세포와 림프구에 노출시키기 위한 구조물이다. 림프절은 림프관을 따라 몸 전체에 분포하며 서혜부, 겨드랑이, 목의 특정부위에 모여있다. 목 주위에 존재하는 수백개의 림...
송창수 성지병원 외과 전문의  2021-01-18
[건강] 발열이 두려운 시절이지만…
코로나19는 모두를 열에 민감하게 만들었다. 하지만 유아가 아닌 이상 체온이 1도 높다고 날카롭게 반응할 필요는 없다. 우리가 정상이라고 알고 있는 36.5도는 1867년, 독일의 의사 칼 분더리히가 2만5천여 명의 체온을 측정해 세운 기준. 그러나 ...
자료제공: 코메디닷컴  2021-01-18
[건강] 건강에 유익한 하루 1분 습관
아무리 바빠도 1분 정도 여유시간은 가능하다. 대수롭지 않게 보일지 몰라도 1분만 투자하면 몸과 마음에 득이 되는 아주 작은 습관들이 있다. 날마다 1분 이내 시간을 들여 건강과 웰빙 증진을 도모할 수 있다면 마다할 이유가 없다. '프리벤션닷컴...
자료제공: 코메디닷컴  2021-01-18
[건강] 손의 관절염(Hand arthritis)
노화가 진행되면 피부에 주름이 생기는 것처럼 몸에 존재하는 모든 관절도 노화가 진행이 되면 관절염이 발생할 수 있다. 그 중에서 손의 관절염은 퇴행성으로 가장 많이 발생하지만 통풍이나 감염에 의해서 발생하기도 한다. 퇴행성으로 손에 관절염이 잘 발생하...
윤경택 위즈팍 서울정형외과 원장  2021-01-18
[건강] 간부전과 간성혼수(간성뇌증)
간기능의 심한 장애로 일어나는 중증의 증후군을 말합니다. 간기능부전이라고도 불리우고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간장은 예비능력이 큰 장기로 간장의 2/3를 절제해도 생명을 유지할 수가 있습니다. 그러나 이러한 한도를 넘어서 간장이 장애를 받으면 비대상성이 ...
권영걸 성지병원 내과 전문의  2021-01-11
[건강] 많이 안 먹는데 살찌는 이유
많이 먹고 잘 움직이지 않으면 살찌는 게 당연하다. 하지만 그렇지도 않은데 체중계 눈금이 계속 올라간다면…. 살이 찌는 다른 이유가 있을 수 있다. 이와 관련해 '아멘클리닉스닷컴' 등의 자료를 토대로 체중을 증가시키는 숨어 ...
자료제공: 코메디닷컴  2021-01-11
[건강] 심장병 등 대사질환 원흉 / 새해, 살빼기 전략 5가지
새해는 밝았고,어쨌든 살 빼기를 시도할 때다. 언감생심 조각 같은 몸매는 바라지도 않는다. 미용보다 건강이 우선이다. 심장병과 당뇨병 등 대사 질환의 위험을 높이는 원흉, 뱃살이 타깃이다. 작심삼일의 시시포스가 되지 않으려면 어떤 전략이 필요할까? ▷...
자료제공: 코메디닷컴  2021-01-11
[건강] 아토피 피부염
아토피 피부염은 가려움증이 있는 붉은 발진이 특징인 피부염이다. 주로 유아와 소아에서 발생하는 만성 재발성 피부염으로 대표적인 알레르기 습진성 피부질환이다. 대표적인 알레르기 질환의 하나로 병이 오는 몸의 부위에 따라 아토피 피부염 외에도 기관지 천식...
고을용 성지병원 가정의학과 전문의  2021-01-04
[건강] '번아웃'…어떻게 극복할까?
"그냥 하루하루 지쳐요. 매일이 무기력해요"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아요. 숨 쉬니까 어쩔 수 없이 살죠" 코로나19로 1년여 동안 일상을 빼앗긴 사람들. 여느 해 같으면 한 해를 시작하면서 새로운 꿈과 설레임으로 가득차 있을 시기인데 안타깝게도, 많...
자료제공: 코메디닷컴  2021-01-04
[건강] 얼굴 점·잡티 빼기, 맞춤진단 필요
깨끗한 피부를 원하는 사람들에게 피부에 자리 잡은 점은 큰 고민거리이다. 특히 얼굴점은 깨끗한 피부를 방해하는 요인 중 하나로, 화장으로도 쉽게 가려지지 않으며 시간이 지날수록 개수가 늘어나거나 크기가 커질 수도 있다. 이에 피부 시술을 하기 좋은 겨...
백태준 백태준성형외과 원장  2021-01-04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강원도 원주시 서원대로 158 5층(단계동)  |   등록연월일 : 2012년 04월 09일  |  등록번호: 강원 아 00125  |  사업자등록번호: 224-81-11892
발행인 : 심형규  |  편집인 : 오원집  |  대표전화 : 033)744-7114  |  팩스 : 033)747-99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원민
Copyright © 2021 원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