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유투브 인스타그램

제2회 대한민국 술 축제

원주투데이l승인2006.10.1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전국의 애주가들이 1년 동안 기다렸던 제2회 대한민국 술 축제가 오는 21굠22일 경기도 포천시 이동면 백운계곡 관광지에서 열린다.
 '술 한잔이 건네는 삶의 희로애락'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축제에 관람객들은 자신이 사용할 잔만 가지고 오면 포천 막걸리 등 국내 30여개 전통주 제조업체의  300여종의 명주를 공짜로 맛볼 수 있다.
 옛 장터 풍경과 목로주점, 사랑채 형태로 꾸며진 행사장에 무봉리 순댓국, 이동 갈비, 순두부, 마늘 오리 등 다양한 먹거리가 준비돼 있어 단풍이 무르익은 백운산 풍경을 벗삼아 옛 선현들의 풍류를 즐길 수 있다.
 이와 함께 조선시대 고을의 유생들이 해마다 학교나 서원에 모여 예의와 절차를 지키며 술을 마시던 '향주음례' 시연과 취화선 퍼포먼스, 전통 대북 연주, 술제조 즉석 시연, 전통주 칵테일쇼, 팔도화합주 시연 등 다양한 행사가 펼쳐진다.
 특히 왕의 남자에서 장생(감우성 분)의 대역으로 출연한 권원태씨가 전통 줄타기 공연을 펼칠 예정이어서 눈길을 끈다.
 또 '술축제 기념 대형파전만들기' 시연 및 시식, 누룩 체험, 막걸리찐빵 시식, 각종 민속놀이 등 관광객들이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축제 주무대 주변에는 명주 무료시음 및 판매장, 특산물장터, 포천 전통먹거리마당 등이 들어선다.
 백운계곡 술 축제장 주변으로는 온천과 휴양림, 식물원, 도리돌한방마을 등 포천의 체험관광 명소가 즐비해 축제기간을 이용해 들러보기에도 안성맞춤이다.
 과음으로 인한 부작용을 예방하기 위해 취객으로 의심되는 관광객들에게는 더 이상의 시음용 술이 제공되지 않으며 경찰관과 안전요원,  대리운전사들이 행사장 곳곳에 배치된다.
 전국의 특색있는 민속주를 발굴ㆍ육성하기 위해 지난해 10월 처음 개최된 대한민국 술축제는 '술과 갈비'를 주제로 백운계곡 유원지에서 열려 전국의 애주가 7만명이 다녀갔다.
 시 관계자는 "술 축제를 통해 전통주에 대한 이해도를 높여 장차 전통주를 브랜드화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

원주투데이  wonjutoday@hanmail.net
<저작권자 © 원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주투데이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강원특별자치도 원주시 서원대로 158 5층(단계동)  |   등록연월일 : 2012년 04월 09일  |  등록번호: 강원 아 00125  |  사업자등록번호: 224-81-11892
발행인 : 심형규  |  편집인 : 오원집  |  대표전화 : 033)744-7114  |  팩스 : 033)747-99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원민
Copyright © 2024 원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