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유투브 인스타그램

이웃과의 소통으로 회복

'회복을 위한 자기이해' 책을 공부하면서 '세상은 나와 연결되어 있구나' 하는 이전 회복의 마음을 갖게 됐다. 그러나 아직도 주위의 도움이 필요하다 배경미 명륜종합사회복지관 온마을학교 참가자l승인2022.03.2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사람들은 인생을 살아가면서 자신에게 고마움을 느끼게 하는 사람. 은인과 같은 사람 이야기를 하는 것을 종종 들은 바가 있을 것입니다. 저의 경우는 명륜종합사회복지관 여러분들의 도움을 말하지 않을 수 없군요. 또한 SAR 프로그램 또한 마찬가지입니다. 

 제가 '회복을 위한 자기이해' 책을 공부하면서 '세상은 나와 연결되어 있구나' 하는 이전 회복의 마음을 더욱 갖게 하였습니다. 그리고 모든 것을 포기해야 하나? 내 삶이 여기서 종지부를 찍으면 안 되는데 왜 사람들과 소통이 잘 안되지? 왜 사람들은 자신들의 일에만 관심을 가질까? 했던 지난 시간의 생각을 완전히 바꿔놓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일단 SAR 프로그램에서는 '완전 회복'이 가능하다는 메시지 전달로 마음과 몸이 많이 침체되어있던 나의 마음에 희망의 끈을 살짝 살짝 열어주었습니다. 사실이지 아직도 기도나 마음의 노래를 부르며 하루하루의 시간을 열어가고 있는 중인데 책의 내용을 통해서 '스스로 자신을 책임질 수 있는 단계'나 '건강하고 행복한 인생', '삶의 목표', '회복 당사자로서 열심히 활동하는 것' 등을 언급하였습니다.

 회복 당사자로서 사회 속의 한 일원으로서 생활하고 활동하는 데에는 또한 사회 속 사람들과 의사소통과 내가 할 수 있는 일들을 찾아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봅니다. 

 저는 아직도 복지관의 도움이나 기관의 도움을 통해서 제가 할 수 있는 일들을 도움을 받으며 알아가고 싶습니다. 세상은 넓고 활동 분야도 많겠지만 일단 나를 알아주고 관계 형성이 잘 되어 있는 시점부터 활동 전개가 가능하다고 봅니다. 누가 누구인지 모르는 상태에서 무엇을 어떻게 하는지 모르기 때문입니다.

 제가 살고 있는 지역부터 시작해 점점 활동 분야를 넓혀가며 모르는 것들을 배워가며 현실 속에서 노력하고 생각하며 어려운 이들을 함께 손잡고 웃으며 도와가며 살아가고 싶습니다. 

 그러다 보면 우리 주위부터 안정되고 좋은 쪽으로 변화되고 함께 회복되면서 세상 많은 사람들과도 연결이 가능해 질 것이라고 믿습니다. 관계 형성이 안 되어 있는 곳에서 딱 떨어져 있다면 다시 추스리는데에 많은 시간이 걸리며 그로인해 또 병이 재발 할 우려가 있습니다. 그러므로 현재도 많이 회복되었지만 현재 있는 자리에서부터 천천히 조금씩 주위를 알아가며 회복해 나아가고 싶습니다. '계속 도와주십시오.', '계속 배우겠습니다.', '계속 하겠습니다.', '계속 활동하겠습니다.' 끊임없이 생각하고 노력하고 발전하려 애쓰겠습니다. 

 함께 인생을 살면서 좋은 친구와의 만남 또한 중요하다고 봅니다. 우리가 더 나은 세상을 열어가기 위해 많은 지역들과의 의미 있는 소통과 그것에서 새로운 것들을 발견하고 함께 무언가 이루어 나아가는 자세 또한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때문에 SAR프로그램은 저에게 마음 속 불안한 감정과 불투명한 미래의 걱정을 다소 해소시켜 주었습니다. SAR 프로그램을 제작해 주신 분들께도 감사드립니다. 

 변화! 맞습니다. 사람은 조금씩 변해갑니다. 더 나은 내가 되기 위해 게으르지 않고 않게 노력하겠습니다. 그러나 저에게는 시간이 필요하며 아직도 주위의 도움이 필요합니다. 일단 현재 처해 있는 위치와 환경에서 잘해보려 노력하겠습니다. 제 주위부터 좋은 환경이 되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겠습니다. 계속되는 여정에서 세상의 모두와 연결되어있는 나를 잊지 않고 힘쓰겠습니다. 모두 모두 감사합니다.

 


배경미 명륜종합사회복지관 온마을학교 참가자  wonjutoday@hanmail.net
<저작권자 © 원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경미 명륜종합사회복지관 온마을학교 참가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강원도 원주시 서원대로 158 5층(단계동)  |   등록연월일 : 2012년 04월 09일  |  등록번호: 강원 아 00125  |  사업자등록번호: 224-81-11892
발행인 : 심형규  |  편집인 : 오원집  |  대표전화 : 033)744-7114  |  팩스 : 033)747-99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원민
Copyright © 2022 원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