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유투브 인스타그램

예술보따리 풍성 원주민족예술제

(사)강원민예총 원주지부…6개 장르 80여 명 참여 김민호 기자l승인2019.09.2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제23회 원주민족예술제가 오는 24일부터 29일까지 원주교육문화관과 문화의거리 상설공연장에서 펼쳐진다. 사진은 지난해 열린 특별전.

24~29일, 원주교육문화관·문화의거리 상설공연장

(사)강원민예총 원주지부(회장:윤영자)가 주최하는 제23회 원주민족예술제가 오는 24일부터 29일까지 원주교육문화관 전시실과 문화의거리 상설공연장에서 펼쳐진다.
올해 민족예술제에는 강원민예총 원주지부 음악장르위원회, 무용장르위원회, 미술장르위원회, 극장르위원회, 풍물장르위원회, 사진장르위원회 등 6개 장르위원회 80여 명의 예술가가 함께한다.

원주교육문화관 1층 전시실에서는 24일부터 29일까지 특별전이 이어진다. '뿌리'를 주제로 마련한 이번 특별전에는 12명의 작가가 참여한다. 서예, 한지공예, 민화, 서각, 옻칠공예, 도예, 캘리그라피, 사진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만날 수 있다. '2019 원주시 어린이날 큰잔치 사생대회' 입상작품도 함께 전시한다. 오프닝 행사는 25일 오후3시.

중앙로 문화의거리 상설공연장에서는 27일 오후7시부터 특별공연이 펼쳐진다. 김인 전 지부장의 서예 퍼포먼스를 시작으로 전통무용, 색소폰연주, 난타, 현악5중주 등 다양한 공연이 이어질 예정이다. 원주시립합창단 남성중창단 EINS(아인스)가 또 다른 감동의 무대를 선물하며, 전통예술단 하랑이 펼치는 연희무대가 관객들과 소통할 수 있는 자리를 연출한다.

(사)강원민예총 원주지부 관계자는 "원주에서 활동하는 다양한 예술인들이 함께하는 민족예술제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전했다. ▷문의: 743-0812(강원민예총 원주지부)

◇특별전 참여작가: 김인(서예) 김옥주(한지공예) 임애자(민화) 곽현주(서각) 정순교(옻칠공예) 황미숙 차정애 강혜연(도예) 정재흥(캘리그라피) 이창근 백귀헌 임주열(사진)


김민호 기자  hana016@hanmail.net
<저작권자 © 원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강원도 원주시 서원대로 158 5층(단계동)  |   등록연월일 : 2012년 04월 09일  |  등록번호: 강원 아 00125  |  사업자등록번호: 224-81-11892
발행인 : 심형규  |  편집인 : 오원집  |  대표전화 : 033)744-7114  |  팩스 : 033)747-99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원민
Copyright © 2021 원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