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유투브 인스타그램

세자매낙지

김종일 미디어사업부 과장l승인2019.06.10l수정2019.06.11 09:4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트로트 가수로 활동하고 있는 서정현 씨가 중앙로 문화의거리에 낙지 전문점인 '세자매낙지'를 개업했다. 서 대표는 오래전부터 낙지 식당을 하는 게 꿈이었다고 한다.
 

 봉사활동과 노래 강사로 활동하다 알게 된 원주가 마음에 들어 둥지를 틀었다. 현재 3집 앨범을 준비 중이지만 식당에 대한 열망이 커 식당을 오픈했다.
 

 건강식으로 알려진 낙지는 스테미너에 좋아 다양한 연령층에서 사랑을 받고 있다. 점심 손님들은 낙지볶음덮밥을 주로 찾는다. 큼지막하고 탱글탱글한 낙지에 과일 등 15가지 재료를 넣고 한 달간 숙성시킨 양념을 부어 볶은 뒤 채소를 넣고 한 번 더 볶는다.
 

 담백하고 매콤하면서 은은한 불향이 낙지의 탱글한 식감과 잘 어울린다. 아삭한 콩나물을 같이 먹으면 식감이 더욱 좋다. 저녁에는 낙지, 새우, 꽃게, 전복 등 각종 해물이 들어간 칼칼한 낙지전골이 인기다.
 

 불고기와 낙지를 같이 먹을 수 있는 불낙전골은 아이들이 먹기에 부담이 없다. 쭈꾸미에 각종 채소를 넣어 만드는 쭈꾸미통만두는 사이드 메뉴로 많이 찾는다.
 

 최근 점심 특선으로 낙지해물순두부를 시작했다. 아이를 동반한 가족을 위해 돈까스도 판매한다. 비 오는 날이라면 낙지파전을 추천한다. 서 대표는 가수 활동에 봉사, 식당 운영까지 바쁘지만 손님들의 격려가 힘이 된다고 한다.
영업시간은 오전10시40분부터 오후9시30분. B도로주차장에 주차하면 무료주차권을 준다.
 

 ◇메뉴: 낙지볶음덮밥 1만2천 원, 불낙전골 3만5천 원~4만5천 원, 낙지전골 3만5천 원~5만5천 원, 육회산낙지(탕탕이) 5만5천 원 등

 ▷위치: 중앙로 65(B도로주차장 앞 구 명동의류)

 ▷문의: 748-8208
 


김종일 미디어사업부 과장  wonjutoday@hanmail.net
<저작권자 © 원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일 미디어사업부 과장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강원도 원주시 서원대로 158 5층(단계동)  |   등록연월일 : 2012년 04월 09일  |  등록번호: 강원 아 00125  |  사업자등록번호: 224-81-11892
발행인 : 심형규  |  편집인 : 오원집  |  대표전화 : 033)744-7114  |  팩스 : 033)747-99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원민
Copyright © 2019 원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