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유투브 인스타그램

빙어낚시 제대로 즐기려면

.l승인2005.01.1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빙어낚시는 강에 얼음이 얼기 전에는 릴낚시나 대낚시에 작은 바늘을 걸어 잡기도 한다. 하지만 빙어낚시의 고전은 역시 두꺼운 얼음을 깨고 넣는 견짓대다. 견짓대는 장비가 간단하고 작은 입질에도 손맛을 바로바로 느낄 수 있어 빙어낚시에 많이 사용된다.
낚시터 주변의 낚시점에서 미리 찌맞춤이 돼 있는 것을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기 때문에 더욱 간편하다. 이외에 기본적으로 준비해야 할 것으로는 미끼와 얼음을 깨기 위한 도구, 보온을 위한 옷들과 장갑·귀마개 등이다.

▷낚시대: 견짓대를 고집하는 꾼도 있지만 최근에는 민 낚싯대나 얼음 낚시용 짧은 릴 낚싯대가 사용되기도 한다.

▷릴: 얼음낚시용 릴 낚싯대가 있듯이 릴 낚싯대에 장착하는 릴도 얼음낚시 전용 릴이 따로 있다. 크기는 일반 릴에 비해 작지만 스피닝릴, 장구통릴, 플라이릴형 등 세 종류가 있다.

▷낚싯대받침대: 얼음판 위에 직접 낚싯대를 놓게 되면 얼어붙기도 한다. 얼음낚시용 받침대는 이런 불편을 막아준다.  

▷찌: 얼음낚시용 찌에는 유동식 찌와 고정식 찌가 있다.

▷지렁이주머니: 지갑처럼 생겼고 지퍼로 여닫게 되어 있어 지렁이가 나오는 걸 막을 수 있다. 지렁이가 얼지 않도록 품에 넣어 사용해야만 싱싱한 지렁이를 미끼로 쓸 수 있다

▷얼음뜰채: 얼음낚시에서는 얼음구멍을 뚫어 놓아도 살얼음이 끼기 일쑤다. 살얼음을 떠내는 장비가 얼음뜰채다.

▷얼음끌: 얼음구멍을 뚫을 때 사용한다.

▷낚시의자: 한기를 방지하기 위해 신체에 닿는 부분이 털로 되었다는 점이 다르다. 일반 낚시의자에 털방석을 까는 것도 좋다.

▷낚시가방: 얼음낚싯대에 길이를 맞춰 짧고 부피가 작은 것이 좋다. 얼음낚시 할 때 손이 시렵기 때문에 지퍼도 하나짜리가 간편하다.

▷방한 장비: 영하의 기온에서 장시간 얼음낚시를 즐기려면 무엇보다 방한 장비에 신경을 써야 한다. 방한복, 방한모, 장갑, 마스크 등은 방한 장비 필수 품목이다. 방한복은 가벼우면서도 보온성이 뛰어난 것이 좋다. 바지도 스키복처럼 위까지 붙은 것이 좋다. 얼음낚시용 방한화는 특히 보온성이 뛰어나야 한다. 방수 기능은 좋은 편이지만 미끄럼방지 기능이 떨어진다. 방한모는 낚시용 방한모가 따로 있다. 귀를 덮을 수 있는 제품과 귀를 포함하여 턱까지 덮을 수 있는 제품이 있다. 마스크는 한기를 막는데 무척 요긴하게 쓰인다. 장갑은 스키용 장갑을 많이 낀다.

▷기타장비: 영하의 날씨에 얼음판에서 장시간 있게 되면 아무리 방한이 잘되었다 손 치더라도 한계가 있다. 발열기구를 사용하여 체온을 덥혀 주는게 건강에 좋다. 주머니난로나 일회용 발열제를 품에 넣으면 온기를 유지할 수 있다. 얼음판 위에서는 버너를 사용하지 못하기에 보온물통도 요긴하다.

.  
<저작권자 © 원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빙어7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강원특별자치도 원주시 서원대로 158 5층(단계동)  |   등록연월일 : 2012년 04월 09일  |  등록번호: 강원 아 00125  |  사업자등록번호: 224-81-11892
발행인 : 심형규  |  편집인 : 오원집  |  대표전화 : 033)744-7114  |  팩스 : 033)747-99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원민
Copyright © 2024 원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