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유투브
기사 (전체 1,281건)
[이슈] 공무원노조 사무실 폐쇄 '제동'
춘천지방법원 행정부(부장판사:황윤구)가 지난 20일 공무원노조 원주시지부가 제기한 노조사무실 대집행 계고처분 집행정지 가처분신청을 받아들였다. 이로써 노조사무실 철거 문제는 대집행계고처분 취소 소송 확정 판결 이후로 미뤄지게 됐다. 재판부는 "공무원...
김선기 기자  2006-09-25
[이슈] 불법게임장 PC방 업주들 잇단 구속
경찰의 단속의 피하기 위해 일시적으로 문을 닫고 오락기를 철거한 게임장 업주가 경찰에 구속됐다. 원주경찰서(서장:이철성)는 중앙동에서 릫바다이야기 오토3릮 게임기 50대를 설치해놓고 예시, 연타 기능이 가능하도록 게임기를 변조...
김선기  2006-09-25
[이슈] 화상경마장 개장 일단은 막았다.
화상경마장 9월말 개장이 사실상 무산됐다. 농림부 김경규 축산정책과장은 지난 19일 원주를 방문, "지역사회에서 충분한 공감대가 형성된 후 개장할 수 있도록 마사회를 지도감독 하겠다"고 밝혔다. 농림부가 설치승인을 하면서 제시한 4가지 조건(부관)...
김선기  2006-09-25
[이슈] 농림부 사무관 허위보고서 주요내용
1. 신청요지▷05년도 사업계획 승인에 의거 강원도 지역 1개소 개설을 목표로 건물 모집공고 등의 절차를 거쳐 건물을 선정, 원주시로부터 용도허가(문화 및 집회시설) 2.추진경과 및 동향 ▷최근 마사회 측의 꾸준한 설득결과 당초 원주지역 장외발매소 설...
김선기  2006-09-18
[이슈] 소설쓰듯 날조 "이럴 수가"
화상경마장 설치 저지를 위한 원주시민대책위원회(상임대표:최정환, 이하 대책위)가 14일 박홍수 농림부 장관과 이주영 농림부 화상경마장 담당 사무관을 검찰에 고발한 가운데 농림부가 지역 여론을 조작한 문서가 공개돼 충격을 주고있다. 지난 15일 민주노동...
김선기  2006-09-18
[이슈] "복지시설 민주적 운영 장치 마련"
민주노동당 현애자 의원이 지난 5일 원주를 방문, 기자간담회를 갖고 상애원 등 사회복지시설이 민주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법적 장치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현 의원은 "사회복지시설 운영위원회에 생활자 대표와 시민사회단체 대표, 전문가 대표 포함될 수...
김선기  2006-09-11
[이슈] "한미FTA 국민 죽이는 일"
한미FTA 협상 중단을 촉구하는 목소리가 거세지고 있다. 원주지역 15개 단체로 구성된 릫한미FTA저지 원주운동본부(준)릮는 지난 5일 농협원주시지부 앞에서 릫한미FTA 저지 시민 결의대회릮를 갖고 협...
김선기  2006-09-11
[이슈] "방음벽 설치 약속 지켜라"
흥업면 흥업3리(이장:오세성) 주민들이 지난 4일 국도대체우회도로 방음벽 설치를 요구하는 진정서를 원주지방국토관리청에 제출했다. 주민들은 진정서에서 "지난 99년 착공 당시 흥업3리를 통과하는 우회도로 전 구간에 칼라 방음벽을 설치해 소음과 분진으로...
김선기  2006-09-11
[이슈] 사행성 게임장 "꼼짝마"
원주경찰서(서장:이철성)와 원주시, 원주세무서가 사행성 게임장 근절을 위해 발벗고 나섰다. 원주경찰서는 3개팀 15명으로 운영돼 오던 전담 단속반을 3개반 45명으로 대폭 확대했으며 단속된 업소에 대해서는 영업재개 여부 등을 매일 3회 이상 점검할 계...
김선기  2006-09-04
[이슈] "화상경마장 즉각 중단하라"
▲ 지난 1일 시민의 날 기념식을 마치고 나온 김기열 시장 등 지역인사들은 화상경마장 철회를 촉구하는 결의문을 낭독하고 "온 시민이 힘을 합쳐 관철시키자"고 다짐했다. 화상경마장설치 저지를 위한 원주시민대책위원회(상임대표:최정환)와 김기열 원주시장...
김선기  2006-09-04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강원도 원주시 서원대로 158 5층(단계동)  |   등록연월일 : 2012년 04월 09일  |  등록번호: 강원 아 00125  |  사업자등록번호: 224-81-11892
발행인 : 심형규  |  편집인 : 오원집  |  대표전화 : 033)744-7114  |  팩스 : 033)747-99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원민
Copyright © 2020 원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